알려주는 편도염과 편도결, 돌침을 삼킬 때 목의 통증, 의사가

 

안녕하세요 닥터 민입니다 오늘은 편도염 특집으로 침을 삼킬 때의 목 통증이라는 증상을 다루어 보려고 합니다. 편도염,편도결석,그리고편도절제술까지설명해드릴테니까관심이있으시면끝까지읽어보시면많은정보를얻으실수있을것입니다. 사실 저도 매우 편도염에 자주 걸리기 때문에 흥미도 높고, 이것을 예방하려고 매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그 노하우를 알려드릴게요.

먼저 입안의 구조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정상에서는 편도선은 거의 볼 수 없어요. 반면 편도염은 편도가 커져 있어 하얗게 염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편도선이 목젖 사이에 있는지 확인해 주시면 됩니다.

편도염의 원인, 경과, 그리고 항생제를 사용할 때 편도염과 후염을 구별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만, 구별할 필요는 없습니다. 증상,치료도마찬가지입니다. 따라서 굳이 이 차이를 알고 싶어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일단 편도염이 뭔지부터 간략하게 설명을 해드릴게요 편도염은 그 이름 그대로 편도에 병원균의 감염에 의해 염증을 일으킨 질환입니다. 이때 병원균에 따라서 증상이 조금 달라지는데요.

이렇게 바이러스성과 세균성으로 구별할 수 있습니다만, 실은 편도염의 대부분은 세균성인 경우가 많습니다.

설령 낮은 확률로 바이러스성이라 할지라도 입안에는 세균이 많기 때문에 2차 감염이 잦고 세균성이 혼재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위 그림을 보면 아시겠지만, 바이러스성의 경우 붉게 붓는 정도입니다만, 세균성은 하얗게 염증을 일으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편도염 경과 1. 목감기 편도염은 비슷한 양상을 보입니다. 어느 날 갑자기 아침에 일어났는데 침을 꿀꺽 삼켰는데 목에 이물감이 생겼어요 목젖 바로 위에 뭐가 있는 것 같아
2. 갈수록 심해진다, 머리가 띵하다 손발이 시큰거려서 부아가 치밀다
3. 조금 있으면 맑은 콧물도 나오고 목구멍으로 뭐가 넘어간다 남들은 덥다고 하는데 나는 추워서 오히려 바깥의 따뜻한 공기를 더 좋아한다.
4) 이제 밥은 못먹고 침은 못삼키겠어 그리고 열도 심하다. 침을 삼킬 때 목의 통증이 지금 정도가 되면 병원에 갑니다.
병원에 가서 주사를 맞고 나왔더니 열이 내린 것 같은데 병원을 나왔더니 기침이 난다. 가래도 나와
원래 목의 통증이 줄고 가래 기침 노란 콧물이 나온다.
이건 보통 시나리오인데 사람마다 다르죠. 그래도 이 시나리오를 기억해 두면, 내가 어느 정도 병에 걸려 있는지 판단해 보면 좋을 것입니다. 그리고 진찰 시에 의사에게 본인의 경과에 대해 반드시 말씀해 주십시오. 경과에 따라 양상이 다르기 때문에 이를 사전에 의사와 상담해 두면 필요한 증상을 개선하는 것이 더 바람직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일반적인 증상에 대한 조절만 할 수 있기 때문이죠.
편도염과 목감기의 구별점과 항생제 처방에 대한 감기는 고열이 나지 않습니다. 편도선에 염증이 생기면 38도를 넘어 40도를 넘는 고열이 나게 됩니다. 그리고 전신증상이 와요 손발도 아프고 머리도 아프고 짜증도 나고 몸이 망가져 있습니다. 그래서 피곤한 기색이 있고 열이 상당히 강한 것 같으면 단순한 휴식이 아니라 반드시 병원에 내원하십시오.
또한 일반 목감기에는 항생제가 필요 없습니다. 편도염에서는 보통 항생제가 사용됩니다. 세균 감염이라면 당연히 써야 하지만 바이러스 감염이라도 2차 감염에 대한 우려 때문에 항생제를 쓴다. 3~5일 정도 항생제를 먹으면 좋아지지만 노란 코나 노란 가래가 나온다면 아직 항생제를 끊을 시기는 아닙니다. 그럼 증상이 시작될 수 있어요. 그래서 증상이 완전히 끝날 때까지는 절대로 약을 자발적으로 복용하지 말아 주십시오.
기침을 참으면 되나요?기침이라는 행동은 우리 몸의 방어기제 중 하나입니다. 각종 이물질이 점막에 걸렸어요. 우리 몸은 기관지에서 바깥쪽으로 쓸어 배출시키는 기능이 기침으로, 이물질이 가래 형태로 나옵니다. 따라서 기침을 참으면 안 됩니다.
편도염이 잦아지면 암에 걸리나요?편도암의 큰 위험 요인은 술과 담배입니다. 편도염과는 관계가 없습니다. 그러니까 걱정하지 마세요.
편도가 남들보다 크다면?

편도선이 크신 분들이 있어요 편도선이 큰 사람들은 목감기에 더 걸립니다. 그리고 심하게 앓아서 잘 낫지 않았습니다. 다른 사람들보다 고열이 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코 고는 게 문제가 될 수 있어요 아쉽지만…

편도염을 예방하는 가글용 편도염을 해결하는 두 가지 요령을 알려드리겠습니다. 편도염을 예방하고 치료하기에는 양치질이 매우 중요합니다. 하지만 근본적인 해결책은 아닙니다. 따라서 지속적으로 고통을 받고 있는 분들에게는 절제술에 대해서도 알려 드립니다.
거글링 효과

물에 넣어도 되고 소금을 먼저 먹고 물로 가글을 해도 돼요 가글은 소금물이 제일 좋아요 사우나 들어간 바가지 있잖아요. 그거를 한 입 입에 넣고 물로 가글하면 돼요 소금이 좋은 것은 삼투압으로 수분의 이동을 일으켜 세균이나 바이러스를 죽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양치질을 할 때 주의해야 할 것은 미리 하시는 것이 좋아요. 편도염, 목의 통증을 자주 앓는 분들은 잘 아실 거라고 생각합니다. 아, 내가 편도염 걸린다고 하는구나.아침에 일어났을 때 침을 삼켰습니다만, 이물감이 있는 느낌 알 수 있습니까. 이럴 때 재빨리 양치질을 하세요. 하루에 5~6번 정도 하면 됩니다. 식히면 더욱 효과적입니다. 차가운 것이 좋은 이유는 급성 염증이 일어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거 삐었을 때 냉찜질 하는 것 같아요.
편도 절제술 어떤 경우에 도움이 될까요?성인의 경우 1년에 고열을 동반한 편도염이 3회 이상 반복되는데, 이것이 3년간 지속된다면 편도절제술을 권장합니다.
또한 편도 결석이 있는 경우 구취의 원인이 됩니다. 이때 편도절제술을 권합니다.
수술방법은 기본적으로 전신마취를 합니다. 그리고 다른 수술은 보통 찢어서 바느질해 줍니다만, 편도 절제술은 바느질하지 않고 몸이 노출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수술 후 피가 나면 매우 위험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응급실에 내원하셔야 합니다. 수술 후에 먹는 것 자체가 힘들 수도 있으니까 아이스크림 먹으라고도 하네요. 너무 아프니까.. 다이어트도 많이 해요.
편도결석? 구취의 원인일 수 있어요

의외로 많은 분이 편도 결석으로 고생 수고하십니다. 편도선은 원래 잘 생겼는데 자주 편도염이 생겨서 염증이 생기고, 그게 영향을 줘서 편도선에 구멍이 생겨요. 그러면 염증 고름이 나오고 다시 고여서 이 구멍에 음식물이 소량씩 쌓이게 되는 거죠. 이게 모여서 썩어서 딱딱해지면 편도결석이 되죠.

편도 결석으로 내원하시는 분을 보니 뭔가 입안에 이물감이 있어서 토해 버렸는데 이것을 맡으면 굉장히 심해서 제거하고 싶다고 했습니다. 굉장히 놀라는 표정이었어요 제 입 안에 이런 똥 게 있다고?

자기소개에서 편도결석은 제거하는 것이 좋은 일이 아닙니다 왜냐하면 면봉으로 꺼내 편도선은 부드러운 조직이기 때문에 다른 곳에 구멍을 만들어 버리면 더 잘 부착되고 편도결석이 더 빨리 생기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편도 결석이 있고 편도염도 자주 생긴다면 편도 절제술을 추천합니다. 하지만 수술이 두렵다면 전기로 그 부분만 구워서 구멍을 막아 줄 수도 있습니다. 이건 이비인후과에 가서 상담을 받으셔야 합니다.
편도 결석을 예방하고 경감시키는 유일한 방법은 가글 링입니다. 따라서 편도를 전기로 만들어 주신 분도 가글 약은 반드시 필수입니다. 편도를 빼지 않았다면.
오늘은 편도염의 모든 것을 주제로 침을 삼킬 때의 목의 통증에 대해 알아 보았습니다. 가장 중요한 예방은 우리 몸이 심한 온도차를 느끼지 않도록 하여 습도를 적정하게 유지하는 것입니다. 이제 한국도 여름에는 극도로 더워지고 실내 에어컨 사용이 늘면서 실내외 온도차가 심해지고 실내 습도도 매우 낮습니다. 이러한 환경을 개선하고 정기적으로 양치질을 하면 편도염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